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요새 근황.

2009.11.12 04:35


그렇습니다.
정말로, 별일 없이 살고 있습니다. :)

마지막 휴가 (실질적으로는 군생활의 끝...)까지 이제 10여일 정도 남았군요.
그동안 어떻게 지내왔는지도 잘 모르겠는데... 이렇게 끝이 오다니 한편으로는 기쁘면서도 한편으로는 허무하네요.
그래도 가야 할 사람은 가야하는 법!

조만간 민간인 신분으로 복귀하겠습니다. :)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
Creative Commons License

'커니 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집에 왔습니다.  (7) 2009.12.01
복잡하기만 한 하루하루들....  (0) 2009.11.16
요새 근황.  (2) 2009.11.12
잠수 해제!  (2) 2009.08.29
문득, 피아노 연주가 하고싶어지는 밤.  (1) 2009.08.12
충격의 1200원.  (2) 2009.07.08

커니 커니 이야기 , ,

  1. 아이고 첫 스샷만 봐도 얘넨 장기하구나! 싶더라구요 ㅋㅋㅋㅋ
    전역 얼마 안남으셨는데 담담해 보이시네요
    저는 여러가지 기분이 교차했답니다...
    행정병이었는데 10일 남겨놓은 시점에서는 부사수에게 업무 인계를 다 마쳤지만,
    그래도 업무 도움 되라고 인수인계서를 몇주동안 만들었던거 같아요 50페이지 넘겼던거같은데..

    결국 1년동안 계속 사무실에서 전화가 오더랍니다;

  2. 저는 통신병이라.. 교안을 만들었다지요 ㅎㅎ
    이것저것 다 쓰고보니 50페이지가 넘어가더군요 -_-;;

    어지간한 것들은 다 적어놓긴 했다만, 저도 전역하고 나서도 계속 전화가 올 것이 걱정이긴 합니다. ㅎㅎ